Skip to content
300-73-K-trans5

머니 칼럼

글보기
제목
"미국인, 신용카드 지출 늘지만 상환에 시간 더 걸려"
조회 26 추천 0
2024-01-26 16:56
작성자

한인타운2.jpg 


미국인들은 신용카드를 통한 구매를 늘리고 있지만 이를 상환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더 길어지고 있다.


또한 연체율도 2021년부터 꾸준히 늘고 있다.


24일(수)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미국 4대 은행은 지난해 신용카드 소비 규모가 전년도에 비해 증가했다고 보고했다.


미국 최대 은행인 JP모건 체이스의 지난해 신용카드 소비는 전년보다 9% 증가한 1조2천억달러(1천600조원)를 기록했다. 웰스파고도 15% 늘었다.


하지만 카드 이용자들은 예전처럼 빨리 쓴 돈을 갚지는 않고 있다.


고객의 미납 잔액의 경우 JP모건은 1년 전에 비해 14%, 뱅크오브아메리카(BofA)는 9% 각각 증가했다. 씨티그룹과 웰스파고도 마찬가지로 늘었다.


미납금 규모는 2019년 수준을 넘어섰는데, 이는 소비자들이 카드로 더 많은 구매를 하지만 팬데믹 이전보다 청구서 지급에 더 오랜 시간이 걸리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WSJ은 전했다.


이는 물론 소비자의 재정적 고통이 악화하고 있다는 신호일 수 있다.


JP모건 최고재무책임자(CFO)인 제러미 바넘은 콘퍼런스콜에서 "소비자들은 버는 것보다 더 쓰고 있다"며 팬데믹 지원금과 학자금 대출 납부 중단으로 쌓아두었던 현금이 소진된 만큼 이들이 올해 자금 운용을 어떻게 할지 확인이 우선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지난해 미국인들의 예금도 줄었다.


JP모건의 소매금융 부문 예금은 3%, 씨티그룹과 BofA는 8%, 웰스파고는 9% 각각 줄었다.


웰스파고 경영진은 예금 감소는 일부 고수익을 따라 자금이 옮겨간 점도 한 요인이 됐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미국 성인들은 거의 절반이 저축 계좌에 500달러(67만원) 이하의 예금을 갖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나스닥이 운영하는 금융교육 매체인 고뱅킹레이츠(GOBankingRates)가 지난해 11월 미국 성인 1천63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이런 결과가 나왔다고 CNBC 방송이 보도했다.


또 응답자의 약 29%는 저축 계좌에 501~5천달러(670만원)를 갖고 있고, 나머지 21%는 5천1달러 이상을 보유하고 있다.


또 응답자의 60%는 당좌예금 계좌에 500달러 이하가 있다고 밝힌 반면 약 12%만이 2천1달러(267만원) 이상을 가지고 있다고 답했다.


CNBC는 저축 계좌나 당좌예금 계좌에 현금이 부족하다는 사실은 많은 미국인이 월급에 의존해 생활하고 있음을 시사하며, 예상치 못한 지출에 취약하다는 점을 반영한다고 전했다.


한편 로버트 루빈 전 미국 재무장관은 재정적자와 관련해 미국이 "끔찍한 상황"에 있다며 더 악화하는 것을 막기 위한 세금 인상을 촉구했다.


빌 클린턴 행정부에서 재무장관을 지낸 루빈 전 장관은 이날 블룸버그TV에 출연해 "리스크들이 엄청나며 그중 일부는 금리 인상처럼 이미 현실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2000년부터 2022년까지 부채 증가의 약 60%가 공화당 행정부의 감세에서 비롯된 것으로 추정하면서, 이러한 감세가 없었다면 국내총생산(GDP) 대비 부채 비율은 현재 대략 100%가 아닌 약 63%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 연합뉴스

댓글
[AUSTIN] 새롭게 확장하는 회계 법인 구인 공고 new  - KS[2024-04-24]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new  - cpnp[2024-04-24]
애봇 주지사 정책 덕에 텍사스 불법입국자 줄어들어 new  - news1[2024-04-24]
테슬라, 6월에 텍사스·캘리포니아서 6천여명 감원 new  - news1[2024-04-24]
SAT가 돌아온다… 의무화 확산 new  - news1[2024-04-24]
[구인:Austin, Texas] 가사 도우미 구합니다 new  - 김영신 [2024-04-24]
명문대들 학비보조 늘린다 new  - news1[2024-04-23]
‘재외공관 금융인증서 발급 서비스’ 5월부터 시작 new  - news1[2024-04-23]
삼성물산 (건설부문) 인사 및 총무직 채용 공고 new  - SECAI[2024-04-22]
스시세프 구인합니다. new  - 유병호[2024-04-22]
[오스틴] 통역 및 현장관리 담당자 채용공고  - Erin [2024-04-22]
소액 투자루 푸드트럭 운영하실분   - 찰리[2024-04-22]
‘이 식품’ 먹으면 기관지 촉촉해진다  - news1[2024-04-21]
"개발만 4년 걸렸다"…스벅 공개한 '일회용 컵' 얼마나 좋길래  - news1[2024-04-21]
탈모해결사!!! 모리바이브 인증점. 교육지사 모집   - Jenny [2024-04-21]
식당  - news1[2024-04-21]
마트 식품  - news1[2024-04-21]
미용실 피부관리  - news1[2024-04-21]
부동산  - news1[2024-04-21]
의사 병원  - news1[2024-04-21]
은행 금융  - news1[2024-04-21]
학원 학교  - news1[2024-04-21]
교회  - news1[2024-04-21]
회계 세무  - news1[2024-04-21]
변호사  - news1[2024-04-21]
건축 인테리어  - news1[2024-04-21]
골프  - news1[2024-04-21]
주점 노래방  - news1[2024-04-21]
자동차 판매 정비  - news1[2024-04-21]
보험  - news1[2024-04-21]
에어콘 냉동 히팅  - news1[2024-04-21]
여행사  - news1[2024-04-21]
제과 디저트  - news1[2024-04-21]
기관 단체  - news1[2024-04-21]
기타  - news1[2024-04-21]
플루거빌 하우스 룸렌트   - MJ8271213[2024-04-20]
통밀빵은 왜 밀가루 빵보다 맛이 없을까  - news1[2024-04-19]
3월 기존주택 판매 전월대비 4.3%↓  - news1[2024-04-19]
삼성 반도체 공장 내 사진 캡쳐 파트타임 채용 공고  - James Kim[2024-04-19]
HL Uriman 신규채용  - Ryan[2024-04-18]
새 학자금 부채 탕감안 “가을 시행”  - news1[2024-04-18]
블루포스팀에서 사람 찾기는 어떻게하나요 ?  - 이동영[2024-04-17]
[무빙 익스프레스]로컬/타주/귀국이사+자동차운송+UHaul 트럭렌트 !!...  - dae nam[2024-04-16]
융자 에이전트 모집, 힘들고 어려운 금전 문제 상담  - jake[2024-04-16]
휴스턴 에서 가장 믿을 수 있는 통역 번역 서비스  - simple[2024-04-16]
어른들을 위한 영어 개인레슨 with JM!_정.면.승.부.  - JM[2024-04-15]
머리에 '이런 비듬' 많아지면… 탈모 곧 올 수 있다는 뜻  - news1[2024-04-12]
SAT 점수 제출해야…하버드대도 의무화  - news1[2024-04-12]
[서블렛 놓아요] 플루거빌 1bed, 1bath 서블렛 내놓습니다!  - Sun Yoon[2024-04-11]
1일 1커피, 건강에 이로울 수 있다지만… 주의해야 할 사람은?  - news1[2024-04-10]
'억'소리 나는 美대학등록금…"아이비리그 연간 9만달러 넘겨"  - news1[2024-04-09]
니즈모바일 ESIM 상품을 소개합니다~!  - nizmobile[2024-04-08]
6월, 7월 동안 서브렛 들어오실 남자분 구합니다  - 다니엘[2024-04-08]
[West Campus - 21 Pearl] 5월초/중순~7월말까지/남자...  - 민혁[2024-04-06]
[구인] 한국어 능통 사무보조 - 명문 입시학원  - apply2day[2024-04-05]
레스토랑에서 일하실 분  - Jungmin Lee[2024-04-04]
Intro to embedded system 과외  - Joseph [2024-04-04]
산후조리사  - 천사맘[2024-04-03]
[re]산후조리 가능하신분 구합니다.  - 천사맘[2024-04-03]
전문산후조리사/베비시터 해드려요.  - 천사맘[2024-04-03]
[오스틴] 통역 및 현장 관리 담당자 채용합니다!!  - Erin Lee[2024-04-01]
힘들고 어려운 금전문제 무료 상담  - jake[2024-03-29]
플룻 레슨합니다  - Jisoo[2024-03-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