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300-73-2-trans

머니 칼럼

글보기
제목
캐시백·현금보너스…혜택 앞세운 카드 봇물
조회 281 추천 0
2023-02-20 21:17
작성자

한인 커뮤니티.jpg 


최근 고물가에 크레딧카드 사용이 급증하면서 혜택이 더 많은 카드가 쏟아지고 있다. 크레딧카드 사용이 많아진 소비자도 더 나은 혜택을 주는 크레딧카드를 찾는 중이다.

 

금리 인상으로 인해 크레딧카드 이자율이 상승하고 있지만, 재정 지식이 충분하고 본인 금융관리가 익숙한 소비자가 가입 혜택이 우수한 카드를 개설한다면 오히려 늘어난 생활비의 대안이 될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전문가들은 “카드 종류에 따라 혜택의 조건은 상이할 수 있다”며 “연체 등 채무불이행의 위험은 동일하기 때문에 본인의 재정 상황에 맞는 선택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CNBC는 가입 보너스가 큰 크레딧카드 100개 이상을 조사해 최고의 가입 혜택을 제공하는 카드를 선정했다.


▶체이스 프리덤 플렉스

 

가입 후 첫 3개월 동안 500달러를 사용하면 200달러 캐시백을 제공한다. 매 분기 분야별 5% 캐시백 혜택이 주어진다. 올 1~3월은 식품점(월마트 제외), 타겟, 피트니스 및 체육관(gym) 멤버십 결제 시 보너스가 제공된다. 또한 첫 15개월간 이자율이 0%다. 체이스 프리덤 카드 혜택이 모두 적용되는 것이 장점이다.

 

▶체이스 프리덤 언리미티드

 

첫 1년간 모든 결제에서 1.5%가 추가 적립된다. 체이스 얼티메이트 서비스를 통한 여행 관련 결제 시 6.5%, 테이크아웃과 배달을 포함한 외식 4.5%, 그 외 모든 결제에서 3% 캐시백이 적립된다. 최대 2만 달러 결제에서 최대 300달러 캐시백이 적용된다. 보다 간편함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에게 제격이다.  

 

▶체이스 사파이어 프리퍼드

 

여행을 즐기는 사람이라면 체이스 사파이어 프리퍼드가 매력적으로 보일 것이다. 가입 후 첫 3개월간 4000달러 결제 시 750달러어치 항공료 또는 호텔 포인트가 제공된다. 또한 매년 50달러 호텔 크레딧이 제공되며 해외 결제 시 수수료도 면제된다.

 

▶캐피털원 벤처 리워드

 

캐피털원 벤처 리워드 또한 첫 3개월간 4000달러를 사용하면 750달러 여행 크레딧이 주어진다. 호텔 혹은 렌터카 이용 시 추가 마일이 주어지기 때문에 혜택은 더 커진다. 매년 2회 공항 라운지를 무료 이용할 수 있으며 해외 결제 수수료가 없다.  

 

▶아메리칸익스프레스 플래티넘 카드

 

항공료와 호텔비 관련 최고의 혜택을 제공하는 카드다. 카드 발급 후 6개월 이내에 6000달러 결제 시 8만 멤버십 포인트가 제공된다. 재정 전문가들은 아메리칸익스프레스 멤버십 포인트를 1포인트당 2센트로 본다. 8만 포인트는 총 1600달러 가치의 포인트인 셈이다. 연회비는 695달러로 비싼 축에 속하지만 각 200달러의 호텔, 항공, 쇼핑, 우버 크레딧 등 다양한 혜택이 있다.

 

▶캐피털원 세이버원 캐시 리워드

 

첫 3개월간 500달러 사용 시 200달러 캐시백이 주어진다. 스포츠 경기, 영화, 페스티벌 등 엔터테인먼트 소비 시 4% 캐시백이 적용된다. 그 외에도 외식, 스트리밍 서비스 결제 시 4%, 식료품점 결제 3% 캐시백 혜택이 있다.

 

▶캐피털원 퀵실버 캐시 리워드

 

가입 후 3개월 내 500달러 결제 시 200달러 캐시백은 동일하지만, 연회비가 없다. 또한 결제 항목에 상관없이 모든 결제에 1.5%가 적립된다. 첫 15개월간 연이율이 0%.

 

▶아마존 프라임 리워드 비자 시그니처

 

카드 발급 승인 즉시 아마존 100달러 기프트카드가 제공된다. 아마존에서 결제 시 사용하거나 아마존 프라임 멤버십 결제에 사용할 수 있다. 단, 아마존 프라임 고객만 개설할 수 있다. 해외 결제 수수료가 없다. 


© 미주중앙일보

댓글
오스틴 근처 후토에서 오피스 사무직원 구합니다. new  - Hannah [2024-02-21]
사무업무 보실분 new  - kevin[2024-02-21]
라운드락 큰 하우스 2층집 방 2개 렌트 합니다 new  - Eunhee[2024-02-20]
물류 대기업에서 Logistics Billing Coordinator 채... new  - Hannah [2024-02-20]
미국비자문제,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결 new  - 미국비자[2024-02-20]
미국비자문제,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결 new  - 미국비자[2024-02-20]
텍사스 남부서 규모 5.1 지진…“피해 발생 우려”  - news1[2024-02-19]
잘생긴 부모 둔 자녀 돈 더 번다  - news1[2024-02-19]
새롭게 바뀐 취업비자(H-1B) 신청  - news1[2024-02-19]
남편과의 잠자리가 설레지 않을 때… ‘이 음식’ 도움  - news1[2024-02-19]
텍사스, 국경지대에 2천여명 군사기지 건설…"불법입국 단속"  - news1[2024-02-18]
한화첨단소재, 오스틴 인근 자동차소재 신공장 건설  - news1[2024-02-18]
머스크의 뒤끝 … 스페이스X 본사 텍사스로 옮겼다  - news1[2024-02-18]
일어나자마자 커피 마시면 안 되는 이유  - news1[2024-02-18]
미국 입국 거부 2배 늘었다  - news1[2024-02-18]
SXSW 2024 전시회 한국어<->영어 통역사 및 고객상담 요원 구인  - 랭스테크[2024-02-18]
(급구) Houston에서 비즈니스 미팅 통역 가능한분 모집합니다. (H...  - 랭스테크[2024-02-18]
사기 글 조심하세요 - ❤ 비트코인 재택근무 당일 입금 1000만원~30...  - news1[2024-02-17]
통역 및 행사 진행 요원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 simple[2024-02-15]
가이드 구함  - LEENVIVA[2024-02-15]
암 막는 식사법… ‘접시 하나’ 준비하세요  - news1[2024-02-13]
[SXSW2024] 3월 단기 알바 모집  - 박지원[2024-02-13]
젊을 때 술 많이 마시는 여성, 유방암 위험 높다  - news1[2024-02-13]
어스틴 하숙/게스트 하우스 "미스 홍당무"(기업체 장/단기 출장자를 위한...  - jenny lee[2024-02-12]
도메인 근처 아파트 (Windsor Burnet) 서브리스   - Esther Cho[2024-02-11]
어스틴에서 한인 게스트 하우스 를 찿습니다  - Grace Yang[2024-02-11]
휴토 hutto 룸렌트 하실 분(여성분/비흡연자)  - hebluv[2024-02-11]
[무빙 익스프레스]로컬/타주/귀국이사+자동차운송+UHaul 트럭렌트 !!...  - dae nam[2024-02-10]
온라인 단기렌트 사기 한인 피해 속출  - news1[2024-02-10]
미국 이민법 상담해드립니다  - 하현주[2024-02-10]
[삼성엔지니어링] HR Generalist 모집 (Houston, TX)  - Shareice You[2024-02-09]
[삼성엔지니어링] Translator/Interpreter 모집 (Tay...  - Shareice You[2024-02-09]
[삼성엔지니어링] Project Scheduler 모집 (Taylor, ...  - Shareice You[2024-02-09]
오스틴 한국 기업에서 Logistics Billing Coordinato...  - news1[2024-02-09]
[하나로TNS 오스틴지점] 물류운영 경력직 추가 채용공고  - news1[2024-02-09]
[나라무빙 익스프레스] 차량운송 서비스  - dae nam[2024-02-09]
집밥강선생_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 강유리[2024-02-09]
생선 비린내 확실히 잡으려면?  - news1[2024-02-08]
반려견 ‘자연식’ 수의사는 권장할까?  - news1[2024-02-08]
일본의 장인정신 솔직히 속는느낌도 있어요  - news1[2024-02-08]
한화컨버전스 BM팀 회계사무직 (Entry Level)  - news1[2024-02-07]
세금 보고 국세청 사칭 주의보…이메일·문자·SNS 통해 접근  - news1[2024-02-07]
임시휴무 안내 jpg  - news1[2024-02-07]
모기지 금리 반등…한달만에 7%대로  - news1[2024-02-06]
SAT 다시 돌아올까…명문대 잇따라 재도입  - news1[2024-02-06]
배추김치 하루 3인분씩 섭취, 비만 위험 낮춘다  - news1[2024-02-06]
작년 4분기 가계 신용카드 연체율 6.4%…12년만에 최고  - news1[2024-02-06]
아침 공복 우유, 건강엔 독?  - news1[2024-02-05]
명문 다트머스, SAT 제출 의무화 복귀  - news1[2024-02-05]
1만불 초과 비즈니스 거래 암호화폐 보고 시행 유예  - news1[2024-02-05]
텍사스(휴스턴/미국 프리랜서 번역, 통역사를 모십니다.  - simple[2024-02-04]
음주운전 이민자 추방…이민개정안 하원 통과  - news1[2024-02-04]
테슬라, 美서 판매된 거의 모든 차종 리콜 나서  - news1[2024-02-04]
Pocha is Back에서 서버 하실분 구합니다.  - jcblack[2024-02-03]
맛 좋은데, 살도 빠지는… '일석이조' 다이어트 차 4  - news1[2024-02-02]
CTC<자녀세금크레딧> 환급금 증액안 하원 통과  - news1[2024-02-02]
새 FAFSA<무료학자금보조신청서> 정보, 3월까지 대학 전달 힘들다  - news1[2024-02-02]
"美, 재택근무 확산으로 '프리미엄 오피스' 시장에도 한파"  - news1[2024-02-02]
집밥강선생_온라인 쇼핑몰 런칭!  - 강유리[2024-02-01]
SBTA-INC. Accounting 관련 직원 모집  - SBTA[2024-01-26]
SBTA, INC - AUTO CAD Drafter 모집  - SBTA[2024-01-26]
추위 잘 타는 나… 체질 아니라 ‘병’ 의심 신호?  - news1[2024-01-26]
"미국인, 신용카드 지출 늘지만 상환에 시간 더 걸려"  - news1[2024-0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