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300-73-K-trans5

머니 칼럼

글보기
제목
“미국인들도 팁 지겹다”…평균 팁은 얼마?
조회 34 추천 0
2024-03-16 19:18
작성자

한인타운2.jpg
 

▶ 예상보다 적은 13%로 조사

▶ 4분의3은“팁 요구 지나쳐”

▶ 20%는 “팁 의무 부과 경험”

▶ “죄책감에 팁 준다”반응도


미국인 대다수가 식당과 서비스 업종의 팁 요구가 너무 지나치다고 생각하며 실제 남기는 팁은 업소가 요구하는 20% 보다 훨씬 낮은 12.9%인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쿠폰 사이트인 쿠폰버즈(CouponBirds)가 1,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최근 설문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79.3%는 “편의점이나 키오스크(무인기기)까지 팁을 요구하는 것은 지나치다”고 응답했으며 47.3%는 키오스크 팁을 경험했다고 답했다.


조사 결과 놀랍게도 응답자의 39.7%는 “업소가 팁을 주지 않으면 서비스가 더 나빠질 것이라고 미리 알려줬다”고 답했으며 20%는 “팁을 의무적으로 내도록 하는 업소를 이용했다”고 응답했다.


전체 금액의 15% 수준이었던 미국의 팁은 코로나19 팬데믹을 거치면서 크게 상승해 현재 대부분의 업소들이 20~25%를 요구하고 있다.


‘팁플레이션(tipflation)’이라고 불리는 이같은 현상 속에서 전체 응답자의 60%는 “팁을 충분히 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서버가 공격적인 태도를 보였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조사 결과 응답자의 3분의 2 가량은 “종업원과의 어색함을 피하기 위해, 또는 죄책감 때문에 팁을 주고 있다”고 답했다.


이같은 피로감 때문에 전체 70%는 “예전보다 팁을 적게 준다”고 답했고 응답자들의 팁 평균은 전체 금액의 12.9%인 것으로 조사됐다. 팁을 주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는 ‘긴 대기 시간’, ‘낮은 음식의 질’, ‘서비스가 필요없는 상황’을 꼽는 사람이 대부분이었다.


한편 팁을 받는 종업원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60%는 “전체 수입의 30% 이상을 팁에 의존한다”고 답했고, 절반을 넘는 51%는 “팁 없이 시간당 임금을 25달러 이상으로 올리는 것을 선호한다”고 답했다. 반면 39.3%는 “팁을 더 자유롭게 주는 것이 좋다”고 응답했다.


앞서 퓨리서치 센터가 성인 1만1,94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또 다른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57%가 “식당에서 식사를 할때 15% 이하의 팁을 준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37%는 15%가 표준 팁이라고 답했고 18%는 15% 미만의 팁을 준다고 응답했다. 퓨리처시는 “응답자의 2%는 팁을 한푼도 주지 않는다고 답했다”고 밝혔다.


퓨 리서치는 “의외로 절반 이상인 57%가 팁을 15% 이하로 주고 있다”며 “미국에서 팁에 대한 사회적 합의는 아직 부족하다”고 말했다.


또한 업체에서 권장 팁 금액을 제시하는 것에 대해 40%가 반대한다고 밝혀 찬성한다(24%) 보다 훨씬 높았다.


업체에서 계산서에 팁을 자동으로 포함시키는 행위에 대해서도 72%가 반대하고 찬성은 10%에 불과했다. 팁을 주는 이유에 대해 의무감과 부담감 때문이라고 답한 성인이 29%로 자의에 의해서라고 답한 21%보다 많았으며 경우에 따라 다르다고 답한 응답자는 49%다.

댓글
(시애틀) 태권도 사범님 모십니다. new  - 태권도[2024-06-14]
한국 대기업 온라인 설문 모집 Incentive(Gift Card $50... new  - 장민진[2024-06-14]
한인 상담 온라인 new  - 허현나[2024-06-13]
[구인] 한국어 능통 오피스 매니저 - 명문 입시학원  - apply2day[2024-06-12]
[구인] 한국어 능통 사무보조 - 명문 입시학원  - apply2day[2024-06-12]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 cpnp[2024-06-11]
전기회사 채용공고/현장관리-Taylor 삼성현장  - Peter Kim[2024-06-11]
- 융자 에이전트 모집. 금전 문제 상담 -  - jake[2024-06-08]
LS electric Associate Project Coordinato...  - Jennifer Chung[2024-06-07]
ANUA 제품 판매 매장 촬영  - anua[2024-06-07]
한국기업인을 위한 네트워킹 이벤트 Korea Austin Business...  - news1[2024-06-06]
[UPLINK] 텍사스 오스틴 지역 통역 구인  - 업링크[2024-06-05]
한국치킨소스 제조 및 유통 하실 파트너 구합니다(텍사스 독점)  - 치킨소스[2024-06-03]
○●미국비자문제,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  - 미국비자[2024-06-01]
집렌트 샌안토니오 Medical center/UTSA 근처 집 렌트함니다  - Joe[2024-05-31]
[Georgetown TX] 블랙앤데커 6단풍속 선풍기 (한국제품) : ...  - soo[2024-05-28]
[Georgetown TX] 신일 유선 다리미 (한국제품) : 판매가 $...  - soo[2024-05-28]
[Georgetown TX] 422 올스테인레스 에어프라이어 13L (한...  - soo[2024-05-28]
텍사스 등 중남부 폭풍에 최소 15명 사망…"한인 피해 없어"  - news1[2024-05-27]
단기간 입주 베이비시터및 아이학습지도와 놀이를 해줄수 있는 이모님 모십니...  - 리누[2024-05-25]
필터형 샤워기  - Jun[2024-05-25]
영어 원어민 수준으로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온라인 트라이얼 및 수업가...  - Bens English[2024-05-24]
한인 여러분을 위한 스포츠중계사이트  - 안채원[2024-05-23]
3H 지압침대 미주법인, 지역 딜러 모집!  - Tony Kwon[2024-05-22]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조이케어 입니다❤️  - joy care[2024-05-22]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조이케어 입니다❤️  - joy care[2024-05-22]
[과외/레슨] 첼로레슨합니다  - Alina Park[2024-05-21]
[사업체] 식당 비지니스 급매  - Hye[2024-05-21]
HL Uriman 신규채용  - Ryan[2024-05-20]
Harvard, Brown, UT Austin 등 탑 대학 ‘SAT 옵셔...  - b2a[2024-05-18]
[Paran America] 통역 및 현장/안전관리 담당자 채용공고  - Erin [2024-05-14]
안녕하세요. 현재 대한민국 NO.1 재테크 자동매매솔루션 소개해드립니다.  - 이동영[2024-05-14]
쇼핑몰 의류 매장 아지트(Agit)에서 매니저를 구합니다.  - Kwang youn[2024-05-13]
부동산 투자 앞으로는 어떻게 해야할까?  - Tkgr[2024-05-10]
여권발급이나 새신분이 필요하신분 (소셜,면허증,여권)  - 이규현[2024-05-10]
[달라스] 자동차 부품사 미국법인 생산관리자(주재원)  - Goodfinder Search [2024-05-10]
[가격파격인하] 5월 27일까지 무빙세일합니다. 픽업요망  - Annie[2024-05-10]
[Pflugerville, TX] 침대 판매합니다. -$400  - Sun[2024-05-09]
[Pflugerville, TX] 쇼파 판매합니다. - $200  - Sun[2024-05-09]
주식 관심있으신분들중에 자동매매프로그램 같이 돌리실분 계신가요 ? [1]  - 이동영[2024-05-09]
⭐️⭐️ 비즈니스 성공 이벤트 ! ⭐️⭐️  - BCS NavyZ[2024-05-07]
오스틴 한인 배드민턴 모임 Korean Badminton Club(KBC...  - 이형주[2024-05-07]
[이벤트] 오스틴 아시안 나잇 마켓  - news1[2024-05-07]
[사업체] 성업중인 비지니스 팝니다.(청소장비&용품)-Selling a succes...  - 김성건[2024-05-07]
삼성 테일러 반도체 공장 캡쳐 파트타임 구함  - James Kim[2024-05-07]
LS Electric America/Bastrop 채용공고  - Jennifer Chung[2024-05-06]
❤️❤️❤️ 수수료 부담을 확 ~~ 줄여 드립니다. ❤️  - BCS NavyZ[2024-05-06]
Hutto 지역 하우스 방랜트합니다.  - mira park[2024-05-02]
2024 아이비리그 포함 상위 35위 대학 합격률 분석!  - b2a[2024-05-01]
Pflugerville 마스터베드룸렌트(남자분)  - MJ8271213[2024-05-01]
한인미용학교  - Youmee lee[2024-05-01]
홈페이지 (쇼피파이, 워드프레스) 개설 및 인스타그램 광고 운영 해드립니...  - Bella[2024-04-26]
서브리스 내놓아요 Brushy Creek 2bed 2bath  - Seunghee Roh[2024-04-24]
[AUSTIN] 새롭게 확장하는 회계 법인 구인 공고  - KS[2024-04-24]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 cpnp[2024-04-24]
애봇 주지사 정책 덕에 텍사스 불법입국자 줄어들어  - news1[2024-04-24]
테슬라, 6월에 텍사스·캘리포니아서 6천여명 감원  - news1[2024-04-24]
SAT가 돌아온다… 의무화 확산  - news1[2024-04-24]
[구인:Austin, Texas] 가사 도우미 구합니다  - 김영신 [2024-04-24]
명문대들 학비보조 늘린다  - news1[2024-04-23]
‘재외공관 금융인증서 발급 서비스’ 5월부터 시작  - news1[2024-04-23]
스시세프 구인합니다.  - 유병호[2024-04-22]
[오스틴] 통역 및 현장관리 담당자 채용공고  - Erin [2024-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