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300-73-K-trans5

교육 정보

글보기
제목
SAT 다시 돌아올까…명문대 잇따라 재도입
조회 31 추천 0
2024-02-06 23:35
작성자

교육1.jpg 


팬데믹 때 대입시험(SAT·ACT) 점수 제출을 면제했던 대학들이 SAT 점수를 다시 요구하고 나섰다. 특히 명문대 중심으로 SAT 점수 제출 조항이 다시 살아나고 있어 향후 대입 트랜드도 바뀔 전망이다.

 

다트머스대는 5일 내년 가을학기 신입생부터 대입시험 점수 제출을 의무화한다고 발표했다. 아이비리그 대학 중 SAT 점수 의무화를 재도입한 건 다트머스대가 처음이다.  

 

다트머스대는 “표준화된 시험 결과를 토대로 한 평가가 가장 능력 있고 다양한 학생들을 캠퍼스로 끌어들일 수 있는 방법이라고 믿는다”며 4년 만에 다시 SAT·ACT 제출 의무화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다트머스대의 이런 결정은 SAT와 ACT 점수 제출을 의무화하지 않고, 학생의 선택에 따라 첨부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제도가 저소득층 지원자의 지원에 오히려 불리하게 작용했다는 연구 결과에 따른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SAT 점수를 의무화했을 때 저소득층 학생이 다트머스대에 합격하는 비율이 오히려 높았다. 반면 SAT·ACT 점수 의무화 제도를 없앤 후에는 저소득층 학생의 합격률은 낮아졌다.


또 다른 이유는 신입생들의 들쭉날쭉한 학업 수준 때문이다.

 

SAT 점수를 기준으로 학생들의 학업 수준을 파악했던 대학들이 에세이와 고등학교 성적만으로 학생들을 파악할 수 있다는 한계에 도달한 것으로 교육 관계자들은 분석했다.  

 

USC 의대 홍영권 교수는 “대학들이 SAT를 없앤 후 학생들의 실력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기준이 없어 신입생 선발에 어려움이 컸다”며 “일부 대학은 신입생들의 수준이 너무 낮아 기초수업을 듣게 할 정도”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다트머스대에 앞서 MIT와 조지텍은 2022년 SAT 의무화 조항을 되살렸다. MIT는 당시 “SAT 점수는 지원자들의 실력을 더 잘 평가하도록 도와준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종합대뿐만 아니라 리버럴 칼리지의 톱 순위를 기록하는 웨스트포인트 등 사관학교들도 SAT 점수를 의무화하고 있다. 웨스트포인트는 최근 소수계 우대정책을 계속 유지해도 된다는 법원의 판결을 받아내기도 했다.  

 

대입 컨설팅 아이비 드림의 이정석 대표는 “공대 등을 중심으로 점차 SAT 시험 점수가 중요한 선발 요건이 되고 있다”며 “학생들의 변별력이 없어졌기 때문에 우수한 학생들을 찾으려는 대학들은 계속해서 SAT 점수 의무화 조항을 부활시키려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대표는 하지만 UC를 예로 들며 “소수계 우대정책이 없어진 후 다양성을 추구하려는 대학들에는 여전히 SAT 점수 의무화 조항을 되살리기 어려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버드 등 명문 사립대들은 2020년부터 SAT·ACT 점수 제출 의무화를 중단하는 대신 자기소개서와 고등학교 성적 중심으로 신입생을 선발하는 정책을 도입했다. 

댓글
(시애틀) 태권도 사범님 모십니다. new  - 태권도[2024-06-14]
한국 대기업 온라인 설문 모집 Incentive(Gift Card $50... new  - 장민진[2024-06-14]
한인 상담 온라인 new  - 허현나[2024-06-13]
[구인] 한국어 능통 오피스 매니저 - 명문 입시학원 new  - apply2day[2024-06-12]
[구인] 한국어 능통 사무보조 - 명문 입시학원 new  - apply2day[2024-06-12]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 cpnp[2024-06-11]
전기회사 채용공고/현장관리-Taylor 삼성현장  - Peter Kim[2024-06-11]
- 융자 에이전트 모집. 금전 문제 상담 -  - jake[2024-06-08]
LS electric Associate Project Coordinato...  - Jennifer Chung[2024-06-07]
ANUA 제품 판매 매장 촬영  - anua[2024-06-07]
한국기업인을 위한 네트워킹 이벤트 Korea Austin Business...  - news1[2024-06-06]
[UPLINK] 텍사스 오스틴 지역 통역 구인  - 업링크[2024-06-05]
한국치킨소스 제조 및 유통 하실 파트너 구합니다(텍사스 독점)  - 치킨소스[2024-06-03]
○●미국비자문제,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  - 미국비자[2024-06-01]
집렌트 샌안토니오 Medical center/UTSA 근처 집 렌트함니다  - Joe[2024-05-31]
삼성물산 (건설부문) Document Controller 채용 공고  - SECAI[2024-05-30]
[Georgetown TX] 블랙앤데커 6단풍속 선풍기 (한국제품) : ...  - soo[2024-05-28]
[Georgetown TX] 신일 유선 다리미 (한국제품) : 판매가 $...  - soo[2024-05-28]
[Georgetown TX] 422 올스테인레스 에어프라이어 13L (한...  - soo[2024-05-28]
텍사스 등 중남부 폭풍에 최소 15명 사망…"한인 피해 없어"  - news1[2024-05-27]
단기간 입주 베이비시터및 아이학습지도와 놀이를 해줄수 있는 이모님 모십니...  - 리누[2024-05-25]
필터형 샤워기  - Jun[2024-05-25]
영어 원어민 수준으로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온라인 트라이얼 및 수업가...  - Bens English[2024-05-24]
한인 여러분을 위한 스포츠중계사이트  - 안채원[2024-05-23]
3H 지압침대 미주법인, 지역 딜러 모집!  - Tony Kwon[2024-05-22]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조이케어 입니다❤️  - joy care[2024-05-22]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조이케어 입니다❤️  - joy care[2024-05-22]
[과외/레슨] 첼로레슨합니다  - Alina Park[2024-05-21]
[사업체] 식당 비지니스 급매  - Hye[2024-05-21]
HL Uriman 신규채용  - Ryan[2024-05-20]
Harvard, Brown, UT Austin 등 탑 대학 ‘SAT 옵셔...  - b2a[2024-05-18]
[Paran America] 통역 및 현장/안전관리 담당자 채용공고  - Erin [2024-05-14]
안녕하세요. 현재 대한민국 NO.1 재테크 자동매매솔루션 소개해드립니다.  - 이동영[2024-05-14]
쇼핑몰 의류 매장 아지트(Agit)에서 매니저를 구합니다.  - Kwang youn[2024-05-13]
부동산 투자 앞으로는 어떻게 해야할까?  - Tkgr[2024-05-10]
여권발급이나 새신분이 필요하신분 (소셜,면허증,여권)  - 이규현[2024-05-10]
[달라스] 자동차 부품사 미국법인 생산관리자(주재원)  - Goodfinder Search [2024-05-10]
[가격파격인하] 5월 27일까지 무빙세일합니다. 픽업요망  - Annie[2024-05-10]
[Pflugerville, TX] 침대 판매합니다. -$400  - Sun[2024-05-09]
[Pflugerville, TX] 쇼파 판매합니다. - $200  - Sun[2024-05-09]
주식 관심있으신분들중에 자동매매프로그램 같이 돌리실분 계신가요 ? [1]  - 이동영[2024-05-09]
⭐️⭐️ 비즈니스 성공 이벤트 ! ⭐️⭐️  - BCS NavyZ[2024-05-07]
오스틴 한인 배드민턴 모임 Korean Badminton Club(KBC...  - 이형주[2024-05-07]
[이벤트] 오스틴 아시안 나잇 마켓  - news1[2024-05-07]
[사업체] 성업중인 비지니스 팝니다.(청소장비&용품)-Selling a succes...  - 김성건[2024-05-07]
삼성 테일러 반도체 공장 캡쳐 파트타임 구함  - James Kim[2024-05-07]
LS Electric America/Bastrop 채용공고  - Jennifer Chung[2024-05-06]
❤️❤️❤️ 수수료 부담을 확 ~~ 줄여 드립니다. ❤️  - BCS NavyZ[2024-05-06]
Hutto 지역 하우스 방랜트합니다.  - mira park[2024-05-02]
2024 아이비리그 포함 상위 35위 대학 합격률 분석!  - b2a[2024-05-01]
Pflugerville 마스터베드룸렌트(남자분)  - MJ8271213[2024-05-01]
한인미용학교  - Youmee lee[2024-05-01]
홈페이지 (쇼피파이, 워드프레스) 개설 및 인스타그램 광고 운영 해드립니...  - Bella[2024-04-26]
서브리스 내놓아요 Brushy Creek 2bed 2bath  - Seunghee Roh[2024-04-24]
[AUSTIN] 새롭게 확장하는 회계 법인 구인 공고  - KS[2024-04-24]
[CP&P] 채용 공고 전기차 배터리 생산 운영/관리   - cpnp[2024-04-24]
애봇 주지사 정책 덕에 텍사스 불법입국자 줄어들어  - news1[2024-04-24]
테슬라, 6월에 텍사스·캘리포니아서 6천여명 감원  - news1[2024-04-24]
SAT가 돌아온다… 의무화 확산  - news1[2024-04-24]
[구인:Austin, Texas] 가사 도우미 구합니다  - 김영신 [2024-04-24]
명문대들 학비보조 늘린다  - news1[2024-04-23]
‘재외공관 금융인증서 발급 서비스’ 5월부터 시작  - news1[2024-04-23]
스시세프 구인합니다.  - 유병호[2024-04-22]
[오스틴] 통역 및 현장관리 담당자 채용공고  - Erin [2024-04-22]